'모나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2.11.07 모나 파빌리온 MONA Pavilions, Nouth of Hobart - TAS [06 Feb, 2012] (6)





차량 반납일까지 하루 남아 들른 모나 박물관.

호주 예술에는 큰 기대가 없고, 30~40불 정도의 입장료에 의아했지만

팜플렛을 보고는 볼만할 것 같아 속는 셈 치고 들어가봤지만

폐장 시간까지 꽉 채워서 둘러보느라 정신이 없었다.

결국 내겐 호주 전역에서 가장 즐거웠던 museum.


미술, 예술.. 대부분의 사람들에겐 흥미없고 관심없는 분야일지 모르지만

세상 많은 오락거리들 처럼, 어렵지 않은 것. 단지 유흥거리 그 뿐.


난 작가도 제목도 배경도 관심이 없다.

그래서 늘 자극적인 것에만 꽂히는지도 모르지.

야한 사진.

그것도 미술이예요.





MONA Pavilions  

651-655 Main Road, Berriedale TAS 7011

(03) 6277 9900 ‎ · mona.net.au



어느 돈 많은 부자가 지었다는 MONA.

구글 분류는 modern art museum 이지만 전시, 공연 뿐만 아니라

카페, 레스토랑, 체육관, 수영장, 선착장, 증류소, 와이너리, 바... 다 있어요.

바다를 앞둔 리버뷰 잔디밭에 드러누워 식음료도 즐길 수 있고요, 

완벽한 문화공간이라고 해도 좋겠어요.

이 정도면 서비스와 가격은 충분히 합리적입니다.


개인적으로 재벌들의 사회환원은 이래야한다고 생각해요.

일방적으로 뿌리는 게 아니라 '함께' 나누는 거라 마음에 들었어요.

돈도 시간도 좋은 것들을 공유할 수 있어 좋았어요.













탁 트인 외부 전경이 좋네요. 실내도 좋고요.

이후론 마음에 드는 작품들을 찍었어요. 

가급적 글은 아낍니다. 마음에 드는 작품이 있다면 부디 물어봐주세요 :)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우린 서로 사랑해. 하지만 외롭고 함께 있어도 그리워.

가족도 그랬고 친구도 그렇고 그 어떤 관계도 그랬어.

그러니 부디 슬퍼말아요.
이따금 행복해지면 그걸로 된거야.



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옆집누나 Ran